Contact lens & Solution

Home > SANGJU SANGMU > 구단소식

[보도] 낙동강을 사이에 둔 상주와 대구의 승점 전쟁, ‘낙동강 전투’ 펼쳐진다!

2017년 03월 27일 08:50

상주상무 조회 244 트위터 페이스북

- 상주상무, 관중들에게 전투식량 보급해 낙동강 승점 방어선 사수! -

1490572255_1.png

□ 상주상무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백만흠)이 낙동강을 건너오는 대구FC를 상대로 전투를 펼친다. 4월 1일(토) 오후3시 상주시민운동장에서 만나는 두 팀은 경북지역 라이벌이다.

□ 두 팀의 라이벌 구도에 불을 지핀 것은 15시즌 K리그 챌린지였다. 대구가 부천에게 이기면 승격을 앞둔 상황에서 무승부를 기록했고, 상주가 득실차에서 앞서 승격했다. 이후 올 시즌 대구가 승격하면서 두 팀은 처음으로 클래식 무대에서 만난다.

□ 이에 상주상무는 두 팀을 가로지르는 낙동강을 방어선으로 삼아 승점을 빼앗기지 않겠다는 각오로 이번 경기를 ‘낙동강 전투’로 정했고, 전투에 임하는 자세로 경기에 임하겠다고 전했다.

□ 상주상무는 경기뿐만 아니라 경기 외적으로도 치열한 전투를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우선 낙동강 승점 방어선을 사수하기 위한 이벤트로 관중들에게 전투식량을 보급한다. 시즌권 또는 당일 티켓 소지자 선착순 500명에게 상상파크에 위치한 ‘전투식량 보급소’에서 증정한다. 

□ 경품으로는 한국농기계협동조합이 제공하는 300만원 상당의 농업용 관리기와 미니냉장고 3개, 네온 스포츠미러선글라스, 다양한 홍보처 상품권이 기다리고 있다.

□ 뿐만 아니라 식전 상상파크에서는 페이스페인팅·아트풍선, 공예체험, 은자골탁배기 시음회 등이 진행되어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하프타임에는 이창선무용학원의 무용 공연을 통해 볼거리를 준비했다. 

□ 홈에서 첫 승을 거두고 3연승을 이어가기 위한 상주상무와 올 시즌 첫 승을 거두기 위한 두 팀의 물러설 수 없는 치열한 전투가 펼쳐진다.